문화

남도국악원, 5월 가정의 달 맞아 국악행사 풍성

작성 정보

  • 허산 기자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삶의 중심, 가정을 위한 국악 축제로 코로나 19 극복하자” 


국립남도국악원(원장 명현)이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야외 특설무대를 마련하는 등 공연 축제를 개최한다.

오는 5월 1일(토) 첫 공연에는 진도 출신 세계적인 명성의 만능 국악인 ‘김주홍과 노름마치’ 초청공연을 시작으로 5월 5일 어린이날에는 진도지역 어린이들에게 어린이극 ‘반쪽이 이야기’ 공연을 진행한다.

5월 1일 선보이는 ‘김주홍과 노름마치예술단’은 한국 음악의 전통적 틀을 유지하면서 독창적인 음악 어법을 통해 우리 시대에 부합하는 전통음악을 추구하는 단체이다. 한편으로는 동시대 사람들에게 쉽게 다가갈 수 있는 우리 음악을 지향하면서 New Wave Korean Music Group을 슬로건으로 우리 소리의 DNA를 세계에 퍼뜨리며 해외 유수의 페스티벌 및 극장 무대에서 크게 활약해 오고 있다.

dc00ea34b96b44328b789834bb96b703_1619664462_5611.jpg
 

김주홍과 노름마치예술단은 5월 1일 국립남도국악원 야외무대 특설공연에서는 비나리를 시작으로 피리솔로 ‘상령산’, 장구 합주곡 ‘소낙비’, 노름마치 시나위 등 노름마치만의 다양한 레퍼토리를 통해 관객과 소통하고 호흡하면서 우리에게 신명과 열정의 무대를 선보여 코로나 19 극복으로 지친 관객들에게 강력한 에너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또 5월 5일 어린이날에는 어린이와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음악 선물을 준비했다. 타악기와 탈놀이가 어우러진 신명 나는 ‘반쪽이 이야기’ 초청공연을 오후 2시, 5시 2회 진행한다.

dc00ea34b96b44328b789834bb96b703_1619664479_3384.jpg
 

공연을 선사할 극단 ‘즐거운 사람들’은 정통 연극의 대중화 및 교육 활성화를 위해 시민예술교육을 선도하고 있는 단체로 국내외 다양한 예술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날은 코로나 다양한 부대행사도 마련된다.

오후 1시부터 4시까지 국립남도국악원 진악당 광장 앞에서 카네이션 만들기, 풍선 아트, 캐리컬쳐 등을 체험할 수 있어 관객들의 많은 참여가 기대된다.

국립남도국악원은 코로나 19 확산 위험을 대비해 공연 전 발열 체크, 전 관람객 마스크 착용, 객석 띄어 앉기 등 공연 관람 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안전한 국악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체험행사의 경우도 접촉을 최소화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선정해 안전하게 진행할 계획이다.

토요상설 공연은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객석 거리두기 운영을 위해 사전 예약으로 선착순 120명을 모집한다.

또한, 5월은 가정의 달 기념으로 공연 스탬프 쿠폰 이벤트를 진행한다. 참여한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기념품을 제공할 예정으로, 공연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국립남도국악원 누리집(http://jindo.gugak.go.kr)이나 전화(061-540-4042)로 안내받을 수 있다.

/허산기자 mijindo@naver.com

  • 태그 관련 뉴스 가져오기

  • 관련자료

    문화

    최근 뉴스


    인기 뉴스


    지역교육 발전을 위한 상생 협약…
    어린이 흡연예방 교육, 찾아가는…
    성남시 확진자 2명 진도 방문……
    5월 3~9일까지 사적모임 6명…
    노후 경유 농기계 조기폐차 지원
    수상레저 안전정보 알림판 신규 …
    농협중앙회 진도군지부, 취약 계…
    조도면민을 위한 부동산 이동민원…
    폐렴증세 70대 주민 ‘긴급 이…
    남도국악원, 5월 가정의 달 맞…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