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대파 가격 폭등하자 재배 면적 12% 증가 예상

작성 정보

  • 박진영 기자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수급 불안, 가격 하락 우려…계약 재배 권유 


지난 겨울 한파와 폭설로 대파 가격이 폭등하자 올해 대파 재배 면적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돼 수급불안에 따른 가격 하락이 우려되고 있다.

최근 한국농촌경제연구원 조사 결과 전남 대파 재배 의향면적은 지난해 대비 9.9% 증가할 것으로 예상됐다.

특히 대파 주산지인 진도군 관내 자체 재배의향 면적 조사결과 지난해 1,028ha 대비 1,152ha로 12% 이상 증가할 것으로 전망돼 작황이 좋을 경우 공급과잉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dc00ea34b96b44328b789834bb96b703_1619663345_1486.jpg
 

이에 따라 진도군은 대파 재배 면적 증가에 따른 가격 하락을 가격 하락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지난해 수준으로 재배될 수 있도록 농가 지도에 적극 나서고 있다.

진도군은 지난해 수준의 면적 재배와 고품질의 대파 생산을 위해 농가를 대상으로 마을방송 등을 통해 홍보를 실시하고 있다.

군은 농가들을 대상으로 ▲장마 전 비닐제거 ▲한줄 무(無) 비닐 대파 재배로 밀식 자제 ▲배토작업 3회 이상 실시 ▲연작피해 예방을 위한 타작물(잡곡류, 두류 등) 돌려짓기 등을 당부하고 있다.

진도군 농업지원과 관계자는 “대파는 생산량에 따라 가격 변동이 심한 수급불안이 우려되는 품목 중 하나”라며 “농협, 산지 유통인과 계약재배를 해 적정 면적이 재배될 수 있도록 농민들의 협조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 태그 관련 뉴스 가져오기

  • 관련자료

    경제

    최근 뉴스


    인기 뉴스


    지역교육 발전을 위한 상생 협약…
    어린이 흡연예방 교육, 찾아가는…
    성남시 확진자 2명 진도 방문……
    5월 3~9일까지 사적모임 6명…
    노후 경유 농기계 조기폐차 지원
    수상레저 안전정보 알림판 신규 …
    농협중앙회 진도군지부, 취약 계…
    조도면민을 위한 부동산 이동민원…
    폐렴증세 70대 주민 ‘긴급 이…
    남도국악원, 5월 가정의 달 맞…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