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태풍 대비 벼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하세요

작성 정보

  • 뉴스진도 기자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보험료 80% 이상 지원…26일부터 농축협서 판매 


전라남도는 4월 26일부터 벼 농작물 재해보험 상품이 판매에 들어감에 따라 보험료의 80%를 지원하는 등 농가 가입을 적극 독려키로 했다.

지난해 전남지역 벼 보험 가입률은 전국 1위인 74%로, 6만 1천 농가가 11만 4천㏊를 가입해 총보험료 486억 원을 납부했다. 이 가운데 자부담액은 자부담 80억 원이다. 이런 가운데 태풍, 호우 등 피해로 3만 농가가 보험금 699억 원을 수령해 경영안정에 보탬이 됐다.

올해 벼 농작물 재해보험은 지난해보다 15일 빠른 26일부터 6월 25일까지 지역 농·축협에서 판매한다.

가입을 바라는 농업인은 신분증, 농지원부, 임대차계약서, 경작확인서 등 가입 자격 및 농지의 지번과 소유자를 확인할 수 있는 서류를 갖춰 지역 농·축협으로 찾아가면 된다.

전남도는 올해도 자연재해에 적극 대비하기 위해 벼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률 제고대책을 추진, 가입률을 80%(가입면적 12만 3천㏊)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도비 70억 원 등 사업비 700억 원을 들여 가입 보험료의 80% 이상을 지원한다. 지난해 기준 1㏊당 벼 보험료는 평균 42만 8천 원으로 농가는 이 중 20%인 8만 6천 원가량만 부담하면 된다. 유기 인증 농가는 보험료의 100%를 지원받을 수 있다.

홍보를 위해 지난해 가입한 농가에 SNS를 발송하고, 공익직불제를 신청코자 읍면동 주민센터에 방문한 농업인을 대상으로 가입홍보물도 배부한다.

전남도는 불합리한 농작물 재해보험 제도개선을 위해 지난 1월부터 3월까지 17개 시·군 농업인, 농민회장 등 80여 명과 면담하고 의견을 모았다. 이에 대해 타 시·도 등과 협력해 정부와 국회에 건의하고, 필요한 부분에 대해선 도 자체 연구용역을 실시해 정부에 합리적인 대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 태그 관련 뉴스 가져오기

  • 관련자료

    경제

    최근 뉴스


    인기 뉴스


    지역교육 발전을 위한 상생 협약…
    어린이 흡연예방 교육, 찾아가는…
    성남시 확진자 2명 진도 방문……
    5월 3~9일까지 사적모임 6명…
    노후 경유 농기계 조기폐차 지원
    수상레저 안전정보 알림판 신규 …
    농협중앙회 진도군지부, 취약 계…
    조도면민을 위한 부동산 이동민원…
    폐렴증세 70대 주민 ‘긴급 이…
    남도국악원, 5월 가정의 달 맞…
    알림 0